본문 바로가기

Press Center

Date Division Subject

  • Copy URL

     

    액션에 음성 변조까지 완벽! 전무후무 똘끼 본능 찰떡 소화 
    역대급 초직진 활약! 목소리+딕션+눈빛 연기 향한 ‘호평’ 이어져  


    ‘진검승부’ 도경수(엑소 디오, 에스엠엔터테인먼트 소속)가 안방극장을 뒤흔들었다.

    도경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진검승부’(극본 임영빈, 연출 김성호, 제작 네오엔터테인먼트, 블라드스튜디오)에서 검찰계의 이단아이자 전무후무한 불량 검사 ‘진정’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6일 방송된 2화에서는 진정이 민원봉사실로 발령 받았지만 포기하지 않고 자신 만의 방식으로 ‘서초동 살인사건’과 이장원(최광일 분) 차장 검사의 연관 관계에 대해 파헤치는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 과정에서 사건의 핵심 참고인 유진철(신승환 분)이 상하이 행 비행기를 타고 도망가자, “미친 짓 한 번 해보자”라는 말과 함께 음성 변조로 폭탄이 설치되었다는 거짓 신고를 해 비행기를 멈춰 세우는 역대급 행각을 벌였으며, 소녀를 인질로 삼은 유진철을 제압하는데 성공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송환대기실에 구금되었던 진정이 이장원의 지검장 취임식 단상 밑에서 등장해 어떻게 된 일인지 궁금증을 야기했으며, 검찰 조직의 부패를 지적한 후 ‘서초동 살인 사건’의 유력 용의자로 이장원을 긴급 체포, 자신만만하게 웃는 모습의 엔딩으로 다음 회에 대한 기대감을 최고조로 높였다.

    도경수는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부패된 권력을 뿌리 뽑으려는 ‘진정’을 설득력 있게 그려내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도경수 만의 장기인 신뢰감 있는 목소리 톤과 정확한 딕션, 화면을 장악하는 눈빛을 통해 타이틀롤로서 극을 완벽히 이끌어 나가고 있다는 호평을 듣고 있다.

    한편, ‘진검승부’는 부와 권력이 만든 성역, 그리고 그 안에 살고 있는 악의 무리들까지 시원하게 깨부수는 ‘불량 검사 액션 수사극’으로, KBS 2TV에서 수, 목 밤 9시 50분에 만나볼 수 있다.